한화토탈 공식블로그

한화토탈이 22일 서산 아르델 컨벤션 센터에서 윤영인 한화토탈 공장장을 비롯해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6 Triple Zero 활동사례 발표대회를 개최했습니다.

 

 

‘Triple Zero 활동사례 발표대회는 공장의 각종 생산설비를 담당하는 직원들이 현장에서 Triple Zero를 달성하기 위해 추진한 다양한 혁신활동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지난 1년간의 성과를 서로 격려하는 자리로 매년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는데요.

 

Triple Zero란 공장 운영에 치명적인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사고, 고장, 정지세 가지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한화토탈의 안전안정가동 목표입니다.

 

이날 발표에는 분임조 10개팀, 개인 3, 특별발표 1팀 등 14개팀이 참여하여 다양한 공장운영 노하우를 공유했으며, ‘중합 공정 개선을 통한 Grade Change 작업시간 단축이라는 주제로 발표한 LLDPE공장 바로지금분임조가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한화토탈은 활동사례 발표대회 외에도 다양한 제도와 프로그램을 도입해 현장 직원들의 혁신활동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한화토탈의 대표적인 사내 인증제도인 마스터 제도는 직원들의 자율적인 자기계발을 독려하고 개개인의 업무능력 향상이 공장의 안전안정가동으로 직접 이어질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상·하반기 각각 11명씩 총 22명의 마스터가 새롭게 탄생했습니다.

 

또한 선제적인 원가 절감을 통한 수익극대화를 위해 TOP(Total Operational Performance) 프로그램을 도입하여 세 차례에 걸쳐 총 1607억원의 개선과제 발굴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개선작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한화토탈 관계자는 “‘Triple Zero 활동사례 발표대회는 직원들이 한 해 동안 일군 업적과 경험을 발표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현장에서 얻은 다양한 노하우와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혁신활동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높이는데 도움이 된다고 밝혔습니다.

 

발표하신 임직원 여러분, 행사에 참석하신 모든 분들 수고 많으셨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